본문바로가기

교량폭파로 외나무다리를 건너는데 이틀이 걸렸다 (윤혁근 수기)

6·25전쟁 피난길 > 피난 일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