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바로가기

나는 보도연맹으로 끌려가신 아버지의 시체없는 무덤 앞에 묘사를 올리고 있다 (정인규 수기)

6·25전쟁 피난길 > 피난 일화